기억하는도시부산_표지포함1.jpg

기억하는 도시, 부산

 

글/사진 : 이인미

펴낸날 : 2019년 3월 1일 1판 1쇄

크기 : 130x180mm

총페이지 : 128p 

ISBN 978-89-90969-00-2  03660

책값 : 13,000원

책표지를 클릭하시면 책의 일부를 미리 볼 수 있습니다.

책소개 

이 책을 펴낸 이인미는 부산을 기록하는 사진가이다. 건축 잡지사의 사진기자로 도시를 사진으로 남기는 작업을 시작하였다. 지금도 역시 다양한 시간의 결을 지닌 도시 부산을 기록하는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이 책에 나오는 사진들은 부산의 어느 골목, 옥상, 산복도로에서 찾아낸 부산이다. 이미 사라져 없어진 곳도 있지만 아직도 찾아가 볼 수 있는 곳도 있다. 도시도 늘 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사진집은 부산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지 않는다. 사진가가 자신의 느낌과 색을 더한 각색된 풍경이다. 잘려지기도 하고 색이 입혀지기도 한 부산 사진이다. 사진은 현장성이 중요하다고들 말하지만 대부분이 객관적인 시선으로 세상을 보지 않는다. 각자 자신의 눈으로 부산을 느끼고 간직한다. 이 책은 결국 사진가 이인미의 눈으로 보는 부산이라고도 할수 있다. 그렇지만 책을 통해 접근하는 이들에게는 부산을 기억하는 추억의 장소든, 가보고 싶은 장소든, 낯선 장소든 각자의 경험으로 다시 또 다른 느낌으로 빠져들…

저자소개 

이인미는 대학에서는 건축을, 대학원에서는 영상학을 전공하였다.

과거의 흔적이 어느 도시보다 빠르게 지워지고 있는 부산에서 일상적 기억을 회복하기 위해, 

잠시도 머물지 못하고 변화하는 도시의 숨가쁜 생명력을 따라 잡기 위해 사진으로 도시를 만나는 작업을 하고 있다. <Another frame / 2009 / 심여화랑·서울>, <다리를 건너다 / 2011 / 대안공간반디·부산> 등 7번의 개인전과 <site-seeing (2018 / 부산시립미술관·부산>, <2012 부산비엔날레-배움의 정원(부산시립미술관·부산>, <집을 말하다(2011 / 클레이아크건축도자미술관·김해>, <부산, 익숙한 도시, 낯선 공간 / 2011 / 신세계센텀시티갤러리·부산>,<decentered  / 2009 / 아르코미술관·서울> 등 다수의 기획전과 단체전에 참여하였다. 

그리고 『나는 도시에 산다』, 『한국건축개념사전』, 『창덕궁』, 『김봉렬의 한국건축이야기』 등 다수의 출판 작업에 참여하였다. www.beonwho.com